수익후기 파워볼 가상화폐 캐치미확률 재테크 후기Ӕ | 실시간파워볼 가족방 & 파워볼게임 추천
엔트리파워볼 규칙

수익후기 파워볼 가상화폐 캐치미확률 재테크 후기Ӕ

수익후기 파워볼 가상화폐 캐치미확률 재테크 후기Ӕ

사다리네임드 주요 숫자는 모두 맞혔지만 파워볼을 놓친 플레이어라면 1억 달러의 상금을 탈 수 있습니다.

파워볼 복권의 상금은 일시불 혹은 연금 지급으로 수취할 수 있습니다. 연금 지급을 받으려면 잭팟이 최소 15억 달러에 달해야 하며, 추후 30년에 나뉘어서 지불됩니다. 지불액은 갈 수록 증가합니다.

수평 X 매치 + X 당첨 당첨 확률

I 5 + 1 공동 자금 292,201,338의 1

II 5 + 0 US$1,000,000 11,688,053.52의 1

III 4 + 1 US$50,000 913,129.18의 1

IV 4 + 0 US$100 36,525.17의 1

V 3 + 1 US$100 14,494.11의 1

VI 3 + 0 US$7 579.76의 1

VII 2 + 1 US$7 701.33의 1

VIII 1 + 1 US$4 91.98의 1

IX 0 + 1 US$4 38.32의 1

상금 획득에 관한 전체 확률: 24.87의 1

일반볼 시스템배팅
일반볼 시스템배팅이랑 소(15-64),중(65-80),d(58-65),f(79-130)로 구성하여 만든 배팅방법입니다.

들어올수있는경우는 총 3개입니다. 구간을 잘보고 들어간다면 하루 수익이 괜찮게 나는거죠… 하지만, 계속 1개만 당첨이 될 경우는 첫충을 10 받고 재충도 10을 받고 돌충 15를 받기 때문에, 마이너스를 매꿔주는 시스템입니다.
만약 계속 1개만 당첨된다면 금액조절도 해 드리니까 이부분 걱정하실필요 전혀 없으시구요.. 첫충 받아 놓은게 있으니 하시다 아니다 싶으시면 그냥 안 하시면 됩니다. 롤링을 500`600쳐 줘도 본전만 치면 남는시스템입니다.
소/는 보통 2.95배당 중/은 2.65배당 D 는 6배당 F 는 2.6배당 으로 계산을 하였습니다.

하루종일 배팅하는게 아니라 ,구간일 경우에만 들어가는 겁니다.
부러질경우 리스크는 별로 없습니다.
이해가 잘 안가신다면 그림을보시고 이해하시면 됩니다.

이해가 되었나요?
파워볼도 마찬 가지로 배당이 중요한 듯합니다, 홀,짝: 1,95이상 언더,오버: 1.95 이상 B,C : 4.7이상 숫자 1,8:9 이상 나오셔야 됩니다.

한달정도 실험을 마친후에 지속적으로 플러스가 나고있습니다.
하루에 10~20정도 꾸준히 수일 낼수 있습니다.
이게 불가능할거처럼 보이지만, 충전을해서 첫충 10%도 받고, 돌발 15%도 받기 때문에 마이너스가 나도 하루에 크게나야 10 미만 입니다.

미국의 숫자 맞추기 복권 메가밀리언 추첨에서 또다시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로써, 당첨금이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인 16억 달러(1조8천120억 원)까지 치솟을 것으로 예상된다.

20일(이하 현지시간) AP통신과 ABC방송, 워싱턴포스트 등에 따르면, 메가밀리언은 미 동부시간 19일 밤 진행된 추첨 결과 어느 복권도 15, 23, 53, 65, 70과 메가볼 7로 이뤄진 행운의 6개 숫자를 맞추지 못했다고 밝혔다.
또, 당첨자 안 나온 美 복권…다음 추첨 땐 1조8000억원 ‘한탕주의 확산?’ 복권판매량 매년 증가…올 상반기 2조원 미수령 로또 당첨금 올해만 300억 원 …… 강병원 “복권위원회, 방안 마련해야”

메가밀리언 측은 “다섯 개의 화이트 볼을 맞춘 복권이 15장 팔렸지만, 마지막 메가볼을 맞추지는 못했다”면서 “2등 당첨금은 최소 100만 달러 정도로 추정된다”라고 말했다.

메가밀리언은 당첨될 수 있는 전체 숫자 조합의 57%가 팔려나갔는데도 당첨 복권이 나오지 않은 건 놀라운 일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그간 쌓인 9억400만 달러의 당첨금은 또다시 주인을 찾지 못한 채 오는 23일 오후 11시에 이뤄질 다음 추첨으로 이월됐다.

19일 오후 11시 현재 당첨금은 10억 달러를 넘어선 상태이고, 다음 추첨일까지 16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미국 복권 사상 역대 최고액의 당첨금은 2016년 1월 메가 밀리언과 함께 미국의 양대 복권인 파워볼 추첨에서 기록된 15억9천만 달러였고 당시 세 명이 당첨금을 나눠 가졌다.

과거 여러 차례 당첨자를 냈던 ‘명당’ 뉴욕 펜실베이니아역의 복권 판매점도 메가밀리언 구매자들로 북새통을 이뤘다.

메가밀리언의 고든 메디니카 이사는 “이제 정말 전인미답의 경지에 들어섰다”면서 “전국에서 복권을 사며 재미를 즐기는 열기를 지켜보는 것은 정말 흥분되는 일”이라고 말했다.

메디니카 이사는 “잭팟이 역대 세계 최고기록에 도달했다”면서 흥분을 감추지 못했다.

메가밀리언 당첨자가 30년간 연금 형태로 지급되는 당첨금 대신 일시불을 선택하면 9억500만 달러를 손에 쥘 수 있다.

메가밀리언 당첨금이 경쟁 복권인 파워볼보다 월등히 높게 형성된 것은 지난해 10월 게임의 구조를 잭팟이 더 어렵게 터지는 방식으로 바꿨기 때문이라고, 워싱턴 포스트는 지적했다.

메가밀리언 측은 이른바 ‘잭팟 피로감’을 없애는 대신 더 강한 자극을 제공하는 방식으로 복권 당첨 구조를 바꿨다.

이전에는 1∼75에서 5개, 1∼15에서 메가볼 1개를 맞추는 구조였는데 수정된 방식은 1∼70에서 5개, 1∼25에서 메가볼 1개를 맞추는 것으로 바뀌었다.

메가볼을 맞추는 게 훨씬 어려워졌다.

20일 저녁 추첨하는 파워볼의 당첨금도 4억7천만 달러(5천322억 원)까지 치솟으며 미국 전역에 유례없는 복권 구매 열풍이 불고 있다.

미국 역대 최고 당첨금이 걸린 복권 ‘파워볼’의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습니다.

미국 다주복권업협회는 9일 밤 실시된 추첨 결과 6개 숫자 모두 맞춘 당첨자가 나오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협회 측은 당첨 확률이 2억9천2백20만 분의 1이라고 말했습니다.

엔트리파워볼 조작

파워볼게임    :    파워볼전문.com